고전번역교육원 밀양분원, 「2021학년도 고전번역연수과정」신입생 모집

곽현영 기자 | 기사입력 2021/01/13 [10:34]

고전번역교육원 밀양분원, 「2021학년도 고전번역연수과정」신입생 모집

곽현영 기자 | 입력 : 2021/01/13 [10:34]
 

 사진=부산대학교


[소비자고발뉴스=곽현영 기자] 고전번역 전문교육기관인 한국고전번역원 부설 고전번역교육원 밀양분원(분원장 정출헌·부산대 한문학과 교수)이 「2021학년도 고전번역연수과정」 신입생 10명을 모집한다.
 
영남권을 아우르는 고전번역교육원 밀양분원은 올해부터 부산대 장전동 캠퍼스에서 대면 및 온라인 수업을 병행해 한문 교육의 기회를 가까이 제공할 계획이다. 부산 거주자는 강의실에서 수업을 받고, 타 지역 거주자는 온라인으로 화상강의를 들을 수 있다. 이전에는 밀양의 교육장소에서 대면 수업으로만 진행됐다. 
 
교육과정은 3년으로, 사서삼경을 비롯해 소학·고문진보·통감절요 등 한문고전 기본서적을 체계적으로 배우게 된다. 수료한 뒤에는 한국고전번역원 연구과정 및 외부역자, 한문교사 및 고전전문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다.
 
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 재학생 이상 또는 전통방식의 한학교육을 받고 한학자의 추천을 받은 자로, 오는 20일까지 고전번역교육원 홈페이지(http://edu.itkc.or.kr)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. 
 
입학전형은 24일 부산대 장전동 캠퍼스(부산시 금정구)에서 실시되며, 시험은 『논어집주』와 『맹자집주』로 치러지고 면접을 거친다. 최종 합격자는 1월 28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.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고전번역교육원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밀양분원(055-350-5978)에 문의하면 된다.
 
한편, ‘한국고전번역원’은 『조선왕조실록』, 『승정원일기』와 같은 역사문헌은 물론 우리 민족의 사상과 문화가 담긴 문집 등 각종 한문 고전을 번역하는 교육부 산하 국가기관이다. 한문 번역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부설 고전번역교육원을 운영하고 있으며, 본원은 서울에, 분원은 밀양(영남권), 전주(호남권), 대전(충청권)에 두고 있다. SGN
 
khy@economicpost.co.kr
 
소비자고발뉴스 곽현영 취재부 기자입니다.
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